MBC '아육대', 무관중으로 진행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언택트로"
'아육대' 측 "방역과 안전 최우선으로 삼겠다"
추석 특집 '2020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언택트로 진행 /사진=MBC 제공

추석 특집 '2020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언택트로 진행 /사진=MBC 제공

MBC '2020 추석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가 대회 준비를 시작한다.

MBC 측은 "2010년 시작해 국내 최정상급 아이돌 가수들이 다채로운 스포츠 종목에 도전, 승부를 가리는 모습을 선보여온 '아육대'가 2020년 추석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언택트로 진행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아육대'는 코로나19 여파로 무관중을 원칙으로 한다. 따라서 기존 '아육대'에서 이뤄졌던 스타와 팬들 간의 직접 만남은 진행되지 않을 예정이다. 대신 안전한 방법으로 함께 소통하며 즐길 수 있는 방안을 모색 중이라고 MBC는 전했다.

또한 '아육대' 측은 사전 준비기간 동안 출전 선수 간 사회적 거리두기를 장려하고, 의료진의 꼼꼼한 케어를 준비하는 등 다방면으로 보호 장치를 마련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새롭게 시작 될 이번 '아육대'는 선수 간 직접적인 접촉 없이도 승부의 세계를 느낄 수 있는 양궁, e스포츠와 같은 대표 종목은 그대로 이어가고, 선수 간의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비대면 형식의 새로운 종목들을 신설할 예정이다.

'아육대' 측은 "철저한 방역 관리를 통해 출연자 및 스태프들의 안전을 최우선 과제로 삼아 모두가 안심하고 경기에 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