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엘이 디플랜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디플랜 측은 3일 "자신만의 고유한 매력으로 화면을 압도하며 확실한 존재감을 발하는 매력적인 배우 이엘과 좋은 인연을 맺게 되어 기쁘다"며 이엘과의 계약 체결 소식을 알렸다.

2009년 MBC TV '잘했군 잘했어'로 데뷔한 이엘은 드라마 '공주의 남자' '라이어게임' '몬스터' '도깨비' '최고의 이혼'과 영화 '광해, 왕이 된 남자' '하이힐' '내부자들' 등에 출연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