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민철, 혜림 소속사 르 엔터와 전속계약 체결
신민철, 아내 혜림과 같은 소속사로… /사진=르 엔터테인먼트 제공

신민철, 아내 혜림과 같은 소속사로… /사진=르 엔터테인먼트 제공

태권도 선수 신민철이 아내인 우혜림과 한 식구가 됐다.

르 엔터테인먼트는 31일 오전 공식 SNS를 통해 신민철의 프로필 사진을 게재하며 전속 계약 체결을 공식화했다.

신민철은 한국에서 생소한 종목이었던 익스트림 태권도를 전파시킨 선두주자로, 과거 태권도 시범단 K-타이거즈(K-tigers)와 국기원 태권도 시범단의 주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익스트림 태권도 팀 미르메 대표로 활약하고 있다.

그는 '아드레날린 월드와이드(Adrenaline Worldwide)' 격파 챔피언, '레드불 킥 잇 2016(Red Bull Kick IT 2016)' 1위, 세계 태권도 한마당 단체전 태권체조부문 MVP를 수상하는 등 국내 최고의 실력자로 통하고 있다.

함께 공개된 프로필 사진에서 신민철은 태권도 복으로 스포티한 매력을 뽐내는가 하면 베이지 톤의 깔끔한 의상으로 댄디한 반전 매력을 선사해 눈길을 끌었다.

르 엔터테인먼트는 "신민철이 본업인 태권도 선수에 국한되지 않고 다양한 분야에서 본연의 매력을 보여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신민철이 전속 계약을 체결한 르 엔터테인먼트에는 원더걸스 출신 가수 유빈, 혜림이 소속돼 있다. 소속사 대표인 유빈은 가수는 물론 연기자, 모델, 크리에이터 등 다양한 분야의 인재 영입을 예고해 추후 합류할 이들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신민철은 배우자인 원더걸스 혜림과 함께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 출연했으며, 7년 열애 끝에 지난 5일 웨딩 마치를 올렸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