닐로, '고스타버스타' 출연
김태우 "닐로 사재기 이미지 있다"
닐로, 거침 없는 답변→궁금증 해소
'고스타버스타' 예고/ 사진= P&B엔터테인먼트 제공

'고스타버스타' 예고/ 사진= P&B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닐로가 선배 가수 김태우의 유튜브 예능 ‘고스타버스타(GoStar BuStar)’에 출연한다.

오늘(31일) 공개될 김태우의 ‘고스타 버스타’에서는 송도 앞바다를 배경으로 감성 발라더 닐로와의 만남이 그려진다. 그동안 직설적인 화법과 시원한 진행으로 호평을 받았던 김태우는 “’사재기 의혹’ 이미지가 닐로를 너무 감싸고 있다”고 입을 열었고 이에 대해 닐로는 솔직한 심경을 고백한다.

그는 대중의 싸늘한 시선에 힘들어했던 과거 일화를 공개하고 수많은 악플들을 이겨내게 된 계기와 고마움을 전한다. 김태우는 “닐로의 ‘지나오다’를 2주 전 처음 들었다”고 고백하며 그 사연이 무엇인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높인다.

닐로는 ‘고스타버스타’의 새 코너의 첫 주인공으로 대중들의 댓글에 답을 하게 된다. 음원 사재기 의혹으로 당시 악플 10만 개를 받았다고 밝힌 닐로를 향한 대중들의 댓글이 이어졌고 그는 거침없는 답변으로 대중들의 궁금함을 해소한다. 또 대형 리무진버스 안에서 펼쳐지는 닐로의 라이브 스페셜 클립도 공개된다. 스페셜 영상에서는 ‘닐로가 직접 돈 주고 산 노래’를 주제로 한 라이브 무대도 볼 수 있다.

‘고스타 버스타(GoStar BuStar) – 지금 태우러 갑니다’는 김태우가 멀티 콘텐츠를 수행할 수 있는 45인승 버스 스튜디오를 이용해 게스트가 원하는 목적지나 맛집, 만나고 싶은 사람을 찾아가는 모바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매주 금요일 오후 6시 유튜브를 통해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