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복무 중 결혼 고백한 성준
전역 소감 전해 "기다려 주셔서 감사"
성준 전역 /사진=한경DB

성준 전역 /사진=한경DB

군 복무 중 결혼 사실을 고백한 성준이 국방의 의무를 마쳤다.

27일 성준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말년 휴가 끝에 미복귀 전역했다.

성준은 이날 인스타그램에 "여러분의 응원 덕에 무사히 군 생활을 마치고 돌아왔다"며 "기다려부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 앞으로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성준은 2018년 12월 18일 비밀리에 입대한 바 있다. 올해 2월 성준은 군 입대 전 결혼했고, 현재 2세도 태어난 상태라고 고백해 화제를 모았다.

성준은 혼자 육아 중인 아내가 걱정돼 복무 전환을 신청, 1년여간 상근으로 군 복무를 했다.

1990년생인 성준은 모델로 연예계에 데뷔한 뒤 배우로 전향, 2011년 KBS 드라마스페셜 '화이트 크리스마스'에 출연하며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펼쳤다. 이후 그는 '닥치고 꽃미남밴드' '완벽한 아내' '구가의 서' '하이드 지킬, 나' '연애의 발견' '상류사회' '우리 결혼할 수 있을까' 등의 작품에 출연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