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사과, 도경완 안전벨트 미착용에 '입방아'
"특수 견인 면허엔 안전벨트 착용 여부 포함되지 않아"
'슈돌' 사과 /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슈돌' 사과 /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측이 도경완 아나운서의 안전벨트 미착용 논란에 대해 밝혔다.

지난달 28일 KBS 시청자 상담실 게시판에는 도경완 아나운서가 버킷리스트 중 하나였던 카라반 캠핑을 떠나기 전 카라반을 직접 끌고 갈 수 있도록 특수 소형 견인 면허를 취득 과정에서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은 모습이 방영됐다는 글을 게재됐다.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고도 면허 취득이 가능한지 의아하다는 지적이 올라왔다.

관련해 '슈퍼맨이 돌아왔다' 측은 지난 14일 "도경완 아나운서가 특수 소형 견인 면허를 취득하는 과정에서 안전벨트를 미착용한 부분에 대해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앞으로 더욱 안전에 주의를 기울이도록 노력 하겠다"고 사과했다.

이어 "경찰청에 확인한 결과, 특수 견인 면허는 이미 안전벨트 교육을 이수한 1,2종 보통면허 소지자가 기능시험을 추가로 보는 것이기 때문에 안전벨트 착용 여부가 합격 항목에 포함되지 않는 것으로 확인 됐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제작진 측은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엄중한 지적을 발판 삼아 앞으로 방송제작에 있어 더욱 신중을 기하겠다"고 마무리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