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 이예원 "이정현 엄마·강동원 삼촌, 이렇게 유명한 분들인 줄 몰라"

영화 '반도'에서 이정현의 딸 역을 연기한 아역배우 이예원이 귀여운 말솜씨로 취재진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9일 서울 용산구 CGV아이파크몰에서 영화 '반도'(연상호 감독)의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영화 촬영 소감을 묻는 질문에 이예원은 "정현 엄마, 강동원 삼촌이 그렇게 유명한 분들이신지 몰랐다. 지인분들이 사인 받아 달라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저도 정현 엄마 가수 할때 노래도 안다. 강동원 삼촌도 되게 핫했다고 하더라. 되게 신기하다. 잘 챙겨주셔서 끝까지 온 것 같다. 이레언니까지 빈틈이 없는 '반도' 식구들이었다. 저만 잘하면 될 것 같더라"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예원은 "부족한 점이 많은데 감독님이 직접 연기도 많이 가르쳐주시고 이끌어주셨다. 옛날이나 지금이나 감독님에게 감사하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영화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2016년 '부산행'으로 전 세계에 화제를 모았던 K-좀비의 시초 연상호 감독이 새롭고 거대해진 '연니버스'(연상호 유니버스)로 돌아온 것. '반도'는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첫 포스트 아포칼립스 세계관 영화로 더 커진 스케일과 압도적인 비주얼, 그리고 짜릿한 액션 쾌감으로 올여름 극장가 강타를 예고하고 있다. 강동원, 이정현, 권해효, 김민재, 구교환, 이레 등 출연. 오는 15일 개봉.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