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태민 손목 부상
솔로 컴백 일정 불가피 연기
태민 부상 / 사진 = 한경DB

태민 부상 / 사진 = 한경DB

그룹 샤이니의 태민이 손목 부상을 입었다.

샤이니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8일 태민이 최근 안무 연습 도중 넘어지면서 우측 손목 부근에 골절상을 입었다. 현재 병원을 오가며 통원 치료를 받고 있다. 회복이 되는 대로 컴백 일정을 재조정해 알릴 계획이라고 전했다.

앞서 태민은 새 솔로 앨범의 발매롤 7월 중으로 목표로 두고 무대를 준비하고 있었다. 태민의 브이로그인 '탬로그 6v6' 등을 통해 여러 차례 솔로 앨범을 준비 중인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태민의 새 앨범은 지난해 2월 발표한 두 번째 미니앨범 ‘WANT(원트)' 이후 발매하는 첫번째 솔로 앨범이다.

한편 2008년 그룹 샤이니로 데뷔한 태민은 지난 2014년 첫 솔로 미니 앨범 'ACE'(에이스)를 통해 솔로 활동을 시작했다. 현재 다른 샤이니 멤버들은 군 복무 중이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