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진녀석들, 'RUN'·'여름 안에서'로 컴백
"대선배 듀스 노래 리메이크 영광"
"우리만의 색깔 녹였다"
그룹 멋진녀석들 /사진=변성현 기자

그룹 멋진녀석들 /사진=변성현 기자

그룹 멋진녀석들이 듀스의 '여름 안에서' 리메이크를 발표한 소감을 밝혔다.

멋진녀석들(재이, 동휘, 동인, 호령, 다운, 백결, 활찬, 한을, 의연)은 8일 오후 서울 양천구에 위치한 로운아트홀에서 세 번째 미니앨범 '위어 낫 얼론 챕터2 : 유&미(We're Not Alone Chapter2 : You&M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위어 낫 얼론 챕터2 : 유&미'에는 같이 꿈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이들에게 이제부터 너와 내가 하나가 되어 포기하지 말고 우리가 꿈꾸는 세상을 향해 함께 달려가자고 프로포즈한다는 의미가 담겼다.

이번 앨범에서 멋진녀석들은 더블 타이틀곡 'RUN'과 '여름 안에서'를 선보인다. '여름 안에서'는 듀스의 히트곡을 리메이크한 노래다. 중저음 가득한 베이스 라인과 펀치감 있는 드럼을 사용해 시티팝 편곡이 인상적인 멋진녀석들만의 '여름 안에서'가 탄생했다.

이날 백결은 '여름 안에서'를 더블 타이틀곡으로 선정한 것과 관련해 "고민을 많이 했다. 이현도 선배님의 곡이라 우리가 더블 타이틀곡을 해도 될까 생각이 많았는데 편곡이 상당히 잘 나왔다. 'RUN'과 같이 여러분께 들려드리고 싶은 곡이었다"고 전했다.

여름이 다가오면서 '여름 안에서'는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는 대표적인 '서머송'이다. MBC '놀면 뭐하니?'의 프로젝트 그룹인 싹쓰리도 '여름 안에서'를 커버했고, 가수 폴킴도 광고송의 일환으로 '여름 안에서'를 편곡해 불렀다. 이에 대해 동휘는 "두 분 다 너무 잘하고, 배울 점이 많은 선배님들이다"고 말했다.

이어 "재이가 '여름 안에서' 안무를 창작했다. 또 동인이 랩 메이킹에 참여해 새롭게 파트를 추가했다. 우리들의 색깔이 조금 더 묻어난 '여름 안에서'가 아닌가 싶다. 멋진녀석들의 색깔을 잘 녹인 게 강점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여름 안에서' 랩메이킹에 참여한 동인 역시 "기존에 없던 새로운 포인트들이 추가됐다. 시티팝 장르로 편곡이 잘 돼 누구나 편하게 즐길 수 있는 곡으로 재탄생했다"면서 "대선배님의 곡을 리메이크할 수 있다는 것 자체가 영광스러웠다. 주변에 자랑을 할 수 있을 정도로 기분이 좋고 뿌듯하다"고 기쁨을 표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