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사진=방송 화면 캡처)

'동상이몽2'(사진=방송 화면 캡처)


윤상현이 호흡이 잘 맞은 배우로 김남주를 꼽았다.

6일에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는 윤상현 메이비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메이비는 윤상현의 리즈시절을 언급했다. 이어, 윤상현에게 “여태까지 했던 드라마에서 어떤 여배우와 호흡이 가장 잘 맞았어?”라고 물었다.

이에 윤상현은 “‘시크릿가든’ 때 종석이랑 많이 붙어 다녔다. 김사랑 씨와 구 연인이었으니까 더 많이 붙을 줄 알았다. 너의 목소리가 들여’ 보영이랑도 잘 맞았다. ‘지고는 못살아’ 최지우 씨와도 그랬다"라며 과거 연기 호흡을 맞췄던 파트너들을 떠올렸다.

이어, 윤상현은 "근데 머릿속에 딱 생각나는 사람은 김남주 씨다. ‘내조의 여왕’ 때 남주 누님이 잘 이끌어줬다”라며 답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