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즈(사진=방송화면캡쳐)

우즈(사진=방송화면캡쳐)


아티스트 우즈(WOODZ)가 치명적인 남성미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우즈는 4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파랗게' 무대를 꾸몄다.

이날 우즈는 세련되면서도 댄디한 스타일로 무대에 올랐다. 여심을 흔드는 미소와 제스쳐가 깊은 인상을 남겼다.

뿐만 아니라 역동적이면서도 강렬한 퍼포먼스를 보며주며 우즈만의 개성을 보여줬고, 완성도 높은 무대를 만들었다.

타이틀곡 '파랗게'는 우즈가 직접 작사, 작곡한 노래로, 그룹 때와는 상반된 그의 아티스트적인 면모가 잘 묻어나는 곡이다. 랩과 노래, 퍼포먼스를 동시에 소화하며 폭넓은 음악적 스펙트럼을 보여줄 전망이다.

한편 우즈는 다양한 음악방송을 통해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