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세훈&찬열, 정규 1집 전곡 작사…개코 프로듀싱

보이그룹 엑소의 유닛(소그룹) 세훈&찬열(EXO-SC)이 첫 번째 정규앨범에 수록된 전곡을 작사했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이들이 오는 13일 발매하는 정규 1집 '10억뷰'에 수록된 9곡의 작사에 모두 참여했다고 3일 밝혔다.

세훈과 찬열은 지난해 7월 발매한 미니 1집 '왓 어 라이프'(What a life)에서도 수록곡 전부를 작사한 바 있다.

이들은 신보에 담긴 노래 중 '척', '날개', '온 미'(On Me) 3곡은 작사뿐만 아니라 작곡까지 해 자작곡 실력을 뽐냈다.

전작에서 호흡을 맞췄던 힙합 그룹 다이나믹듀오의 개코가 이번에도 전곡 프로듀싱을 담당했다.

가수 겸 프로듀서 그레이(GRAY), 힙합 그룹 리듬파워의 보이비·행주도 곡 작업에 참여하는 등 다양한 아티스트와 협업해 새 앨범을 완성했다.

앨범과 동명 타이틀곡은 가수 문(MOON)이 피처링에 참여했다.

이 곡은 펑키한 기타 사운드와 디스코 리듬이 조화된 힙합 장르 곡으로, 연인을 계속 보고 싶은 마음을 동영상을 반복 재생하는 모습에 비유한 가사가 특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