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의 스케치북'(사진=KBS)

'유희열의 스케치북'(사진=KBS)


‘유희열에 스케치북’에서 지코가 부채춤으로 두번째 챌린지에 도전한다.

오늘(3일) 지코는 첫 곡으로 2019년 9월에 발매된 자신의 첫 정규앨범 [THINKING Part.1]의 수록곡인 ‘극’을 선곡하고, 강렬한 래핑을 선보이며 무대를 장악한다. 지코의 무대를 본 유희열은 “지코 음악색의 극과 극을 보여준 무대였다”며 그의 실력을 했다고.

한편, 유희열이 ‘아무노래 챌린지’에 이어 이번에도 챌린지가 있냐고 묻는다. 이에 지코는 “박수칠 때 떠나가라가 내 기조인데 한 번 더 도전하기로 했다”며 타이틀 곡 ‘썸머 헤이트(Summer Hate)’ 부채춤 3단계를 선보여 눈길을 끈다. 그러자 유희열도 부채춤 3단계에 도전하며 리얼 춤꾼으로서의 면모를 인증해보인다.

올라운더 아티스트 지코의 다양한 모습을 맛볼 수 있는 ‘극’과 ‘Summer Hate’ 라이브 무대는 이번 주부터 10분 앞당겨진 금요일 밤 11시 20분,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