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우즈 (사진=방송 캡처)

'뮤직뱅크' 우즈 (사진=방송 캡처)


아티스트 우즈(WOODZ)가 탄탄한 실력을 입증했다.

우즈는 3일 오후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파랗게' 무대를 꾸몄다.

이날 우즈는 화이트와 블랙이 조화를 이루는 스타일의 의상으로 무대에 올랐다. 훈훈한 비주얼과 남성미 넘치는 모습은 여심을 흔들었다.

이어 우즈는 파워풀한 보이스와 섹시한 제스쳐로 무대를 누볐고, 중독성 강한 멜로디로 보는 이들의 흥을 자아냈다.

타이틀곡 '파랗게'는 우즈가 직접 작사, 작곡한 노래로, 그룹 때와는 상반된 그의 아티스트적인 면모가 잘 묻어나는 곡이다. 랩과 노래, 퍼포먼스를 동시에 소화하며 폭넓은 음악적 스펙트럼을 보여줄 전망이다.

한편 우즈는 다양한 음악방송을 통해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