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민의날-축하음악회 (사진=방송캡처)

창원시민의날-축하음악회 (사진=방송캡처)



가수 김호중과 영기, 안성훈이 창원에 떴다.

김호중과 영기, 안성훈은 지난 1일 창원광장에서 진행된 ‘제10회 창원시민의 날’ 기념식에 참석, 축하음악회 무대를 꾸몄다.

이날 영기는 ‘동네오빠 (Prod. 플레이사운드)’와 ‘찐이야’, ‘동전인생’으로 따라잡을 수 없는 특급 흥을 대방출했고, 안성훈은 신곡 ‘공주님 (Prod. 플레이사운드)’과 ‘10분 내로’ 등으로 트롯의 맛을 제대로 뽐냈다.

특히 엔딩무대를 장식한 김호중은 ‘태클을 걸지마’부터 ‘때’, ‘너나 나나’, ‘고맙소’로 미니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열기를 선사하는가 하면, 독보적인 가창력과 깊은 울림으로 귀 호강까지 안겼다.

열정 가득한 무대로 창원시민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는데 성공한 김호중, 영기, 안성훈은 현재 다채로운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