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훈 제안에 ‘식벤져스’ 당황...제로 식당 첫날 풍경 어땠을까?

[연예팀] ‘식벤져스’ 레스토랑이 영업을 시작한다.

금일(1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되는 Olive ‘식벤져스’에서는 처음 손님맞이에 나서는 제로 웨이스트 레스토랑 ‘제로 식당’의 모습이 그려진다고 해 화제다.

‘식벤져스’는 국내 각지 푸드 로케이션의 남겨진 식재료를 활용해 연예인과 셰프 군단이 신메뉴를 개발, 제로 웨이스트 레스토랑을 여는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이다.

레스토랑 오픈을 앞두고 멤버들은 긴장감 가득한 모습을 감추지 못한다. 홀 팀을 맡은 봉태규, 문가영, 문빈은 “떨린다”를 연발하면서도 예약 시간 안내, 테이블 매칭, 메뉴 소개까지 꼼꼼하게 확인하며 예행 연습에 나선다. 베테랑 셰프인 송훈, 유방원, 김봉수 또한 새로운 시도에 설렘과 부담감을 동시에 토로한다.

문빈은 첫 주문부터 멘탈 붕괴에 빠져서 웃음을 안긴다. 철저한 예습에도 불구하고 실수를 이어가 “죄송합니다”를 연발한 것. 그러나 동시에 열정 가득한 면모로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했다는 후문이다. 문가영 역시 계속되는 손님 행렬에 지칠 틈도 없이 완벽한 적응력으로 똑순이의 매력을 뽐낸다. 봉태규는 고객들과 소통하며 남다른 친화력을 발휘했다고 해 ‘식벤져스’ 홀 팀의 활약에 기대가 쏠린다.

한편, 송훈 셰프의 폭탄 발언에 현장은 위기에 부딪힌다. 저녁 손님 도착 한 시간 전 식재료 완벽 소진을 위해 메뉴 변경을 제안해 셰프들을 당황하게 한 것. 촉박한 상황에서 셰프들이 어떤 기발한 메뉴를 개발할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매주 수요일 오후 7시 40분 Olive, tvN 동시 방송.(사진제공: Olive)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