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 영상에 성희롱성 발언이?
김민아, 중학생 상대로 도 넘은 발언 지적
사진=대한민국 정부 유튜브

사진=대한민국 정부 유튜브

방송인 김민아가 중학생을 상대로 도가 지나친 발언을 해 논란에 휩싸였다. 특히 이는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돼 더욱 파장이 일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상에서 지난 5월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왓더빽 시즌2' 에피소드3 영상이 뒤늦게 화제가 됐다. 영상에서 김민아가 중학생을 상대로 내뱉은 말이 성희롱성 발언이라는 지적이 일었기 때문이다.

영상 속 제작진은 김민아에게 "코로나19로 촬영에 제한이 많지 않느냐. 오늘도 비대면으로 진행한다"고 설명하며 남자 중학생과의 화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김민아는 남학생에게 "인터넷으로 수업을 들으니까 어떻냐"라고 물었다. 그러나 이어 도를 넘어선 질문으로 남학생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김민아는 "에너지가 많은 시기인데 그 에너지는 어디에 푸느냐"고 물었다. 이에 남학생이 말 없이 웃기만 하자 김민아는 "왜 웃냐. 나와 같은 생각을 하고 있느냐"고 장난쳤다.

또 그는 "집에 있어서 좋은 점이 무엇이냐"고 질문했고, 남학생이 "엄마가 집에 잘 안 있어서 좋다"고 답하자 "그럼 혼자 있을 때는 뭐하냐"면서 짓궂은 표정을 지었다.

해당 영상은 '중학생한테도 선 없는 김민아...불쌍해ㅠㅠ 중학생'이라는 제목으로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라왔다. 이후 김민아의 말이 성희롱성 발언이라는 지적이 이어지자 영상은 별다른 설명없이 비공개 처리됐다.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서 성희롱 발언 논란 /사진=유튜브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서 성희롱 발언 논란 /사진=유튜브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