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식스 제이(Jae) 소속사에 저격하는 듯한 글 게재
"왜 내 게시물은 리포스트 하지 않냐"
"다른 멤버는 회사 도움 받는데 나는…"
데이식스 제이,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에 불만 표출 /사진=한경DB

데이식스 제이,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에 불만 표출 /사진=한경DB

그룹 데이식스(DAY6) 제이(Jae)가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에 대한 불만을 토로하는 글을 남겼다.

제이는 지난 29일 자신의 트위터에 JYP엔터테인먼트를 저격하는 듯한 글을 게재했다.

제이는 데이식스 공식 트위터에 게재된 영케이의 다이브 스튜디오 게시물을 리트윗하며 "왜 내 다이브 게시물은 리포스트 하지 않는 거냐?(Why don't you repost my dive stuff?)"라고 불편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최근 들어 팟캐스트도 있었고, 페이스북 화이팅한 것도 있었고, 88rising이랑 컬래버도 있었는데 왜 제가 하는 활동은 항상 안 올려주시는 거냐"며 자신의 활동 작업물들을 직접적으로 언급하며 반문했다.

제이는 계속해 회사가 멤버를 차별하고 있음을 저격하는 글을 적었다. 그는 "유튜브도 저는 온갖 욕을 다 먹어가면서 눈치보면서, 빌면서 겨우 허락받고 혼자서 다했다. 하지만 결국 '회사 사람들이 좋게 보지 않는다'는 의견으로 접게 됐는데 왜 다른 멤버는 매니저분들이 스케줄표도 만들어주고, 회사가 콘텐츠 비용도 도와주고, 회사 도움을 받으며 좋게 할 수 있는 거냐"고 소속사의 차별 대우를 주장했다.

데이식스는 JYP엔터테인먼트의 아티스트 레이블 스튜디오J 소속이다. 이와 관련해 JYP엔터테인먼트는 공식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데이식스는 지난 2015년 데뷔한 5인조 밴드다. 제이는 2011년 방송된 SBS 'K팝스타' 시즌1에 출연해 대중에 얼굴을 알렸고, 이후 JYP엔터테인먼트에 들어가 연습생 기간을 거쳤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