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우, 에릭과의 브로맨스 기대해♥...‘나를 사랑한 스파이’ 반 국장 役

[연예팀] 김태우가 ‘나를 사랑한 스파이’에 출연한다.

김태우가 MBC 새 수목드라마 ‘나를 사랑한 스파이’ 캐스팅을 확정 지었다는 소식이다.

‘나를 사랑한 스파이’는 비밀 많은 두 남편과 첩보전에 휘말린 한 여자의 스릴 만점 시크릿 로맨틱 코미디다. 절대 함께할 수 없는 세 남녀의 기막힌 첩보전으로 웃음과 짜릿한 설렘을 선사할 예정.

‘더 뱅커’ ‘내 딸 금사월’ 등을 통해 감각적인 연출을 선보인 이재진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영화 ‘남산의 부장들’ ‘천문: 하늘에 묻는다’ ‘밀정’ 등 굵직한 히트작을 낳은 이지민 작가가 첫 드라마를 맡았다.

극 중 김태우는 인터폴 산업기밀국 아시아총괄 국장인 반 국장 역을 연기한다. 오랜 경력으로 상황과 사람을 캐치하는 능력이 동물적으로 뛰어난 경찰청 외사국의 베테랑으로, 설렁설렁 농담 투의 말투에도 핵심을 꿰뚫는 힘을 가지고 있다.

전지훈(문정혁/에릭)과는 티격태격 하면서도 훈훈한 케미를 만들어낼 전망. 김태우가 문정혁과 보여줄 브로맨스에 큰 기대감이 쏠린다.

10월 방송.(사진제공: 제이와이드컴퍼니)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