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 귀 (사진=방송캡처)

당나귀 귀 (사진=방송캡처)



방송인 김원효가 건강의 아이콘으로 거듭났다.

김원효는 지난 28일 방송된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귀’)에 출연했다.

이날 김원효는 마흔파이브 멤버와 함께 피트니스 대회에 출전했다. 시니어 부문 첫 시작을 알린 김원효는 당당한 워킹은 기본, 다채로운 표정과 포즈의 연속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냈다.

특히 김원효의 등장에 아내 심진화는 “여보”를 외치며 온 힘을 다해 응원을 멈추지 않았다.

몸짱으로 거듭난 김원효는 스포츠모델 시니어 부문 5위를 차지하며, 3개월간의 노력을 마무리했다.

이외에도 김원효와 마흔파이브는 ‘개그콘서트’ 종영 소식에 대해 “충격이었다. 동료들과 함께 무한한 책임감을 느꼈다”며 아쉬움도 드러냈다.

‘당나귀귀’에서 건강미를 대방출한 김원효는 ‘별별체크’, ‘가정경제전담 수사본부’ 등 다양한 방송 활동을 하고 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