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별체크’ 김원효 (사진=방송화면 캡처)

‘별별체크’ 김원효 (사진=방송화면 캡처)


가수 한혜진과 방송인 김원효가 시청자들에게 알짜 정보를 전달, 눈길을 끌었다.

한혜진과 김원효는 29일 오전 방송된 TV조선 ‘별별체크’에 출연했다.

이날 한혜진은 등장부터 ‘갈색추억’으로 진한 감성을 선물하는가 하면 후배 후니용이, 안성훈과 함께 유튜브에 도전하는 특별한 일상을 공개했다.

특히 김원효는 한혜진의 먹방에 하이텐션 리액션으로 보는 재미를 더하는 건 물론, 2020년 창업 트렌드와 야식 증후군에 대한 다채로운 질문으로 빛나는 존재감도 드러냈다.

삼겹살부터 곱창까지 남다른 고기사랑으로 친근한 매력을 뽐낸 한혜진은 재테크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으며 카페 창업에 실패한 사연을 공개, 공감을 유발했다.

건강부터 재테크까지 꼼꼼하게 체크한 김원효와 한혜진은 다양한 방송 활동으로 대중을 만나고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