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사진=방송 화면 캡처)

'편스토랑'(사진=방송 화면 캡처)


오윤아가 필살 메뉴로 매운 소갈비찜과 청어알 고추장을 선보였다.

26일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오윤아는 매운 소갈비찜과 청어알 고추장을 만들며 자신감을 내비췄다.

오윤아는 “엄마한테 전수 받은 비법이다. 단짠 갈비찜에 매운맛이 첨가됐다”고 갈비찜을 만들었다. 이어 그녀는 “이 프로그램을 하면서 원형탈모가 생겼다. 음식을 대충하는 스타일이 아니다. 메뉴에 하나하나 정성이 다 들어가 있기 때문에 제 필살기라고 생각하면 된다”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한 청어알로 만든 청어알 고추장도 선보였다. 청어알 젓갈, 고추장, 청양고추, 들기름, 참기름, 매실액, 고춧가루를 섞은 오윤아는 “간단하다. 특별한 것 없다. 자다가 생각한 거다”라고 밝혔다. 이어 완성된 고추장을 맛 본 오윤아는 “단짠 매콤 어디에도 다 잘 어울리는 맛이다”고 만족하는 모습을 보였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