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변영주 감독이 배우 박해준에게 ‘부부의 세계’ 출연을 추천했던 비하인드를 전했다.

15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이 상식 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으로 영화감독 변영주가 출연해 퀴즈를 풀었다.

이날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변영주 감독은 영화 '화차'에 사채업자로 캐스팅 했던 배우 박해준이 드라마 '부부의 세계' 출연 제의를 받고 자신에게 역할 고민 상담을 했었던 이야기를 전했다.

변영주 감독은 박해준으로부터 “상대역이 김희애 선배님이다”라는 말을 듣자마자 “(고민할 것도 없이) 무조건 해라“라며 “적극 추천했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녀는 평소 ‘악역 이미지’가 강한 박해준에게 “언제까지 악역만 할 거냐. 멜로드라마도 해봐야 한다”라며 이태오 역을 적극 추천했었다고.

하지만 변영주 감독은 "'부부의 세계'가 따뜻한 멜로가 있는 드라마인 줄 알았는데 역대 최악의 악역이더라”며 미안함을 나타내 웃음을 자아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