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 전진서 출연
"친구들이 사인 받아달라고 요청해"
"김희애 선배님이 내복도 선물해 주셔"
'유퀴즈' 전진서 '부부의 세계' 김희애 미담 전해 '특급 내복' 선물

'유 퀴즈 온 더 블럭' 전진서가 '부부의 세계'에 함께 출연한 김희애와의 비화를 전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58회에는 JTBC '부부의 세계'에서 이준영 역으로 출연한 아역배우 전진서가 출연해 자리를 빛냈다.

전진서는 '부부의 세계' 종영 소감에 "아쉬우면서도 홀가분하다. 더 찍고 싶은 생각도 있었는데 많이 찍었으니까 해방감도 든다"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또한 그는 "친구들이 화제가 되자 사인 요청을 했다"라며 "소희 누나, 희애 선생님, 해준 선생님 사인을 다 받아다 줬다. 그랬더니 친구들이 '너를 이제부터 존경할 거야'라고 하더라"라고 말하며 으쓱해 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부부의 세계'를 통해 함께 호흡을 맞춘 김희애, 박해준에 대해 "대배우 분들인데 옆에서 지지를 해주시고 가르쳐주시기도 했다"라며 존경심을 보이기도 했다.

이어 유재석은 "김희애 선배님이 내복을 선물로 주셨다고?"라고 물었고 전진서는 "안에 내복 하나 입고 흰 티를 입고 연기를 하는데 할머니가 주신 빨간 내복을 입고 연기를 했다. 그런데 희애 선배님이 그걸 보시고 다음 촬영할 때 내복을 선물해주셨다" 미담을 전했따.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