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우종-박은영./ 사진=FNC, 텐아시아DB

조우종-박은영./ 사진=FNC, 텐아시아DB

KBS 라디오 '조우종의 FM 대행진' DJ 조우종이, 전 DJ 박은영의 타 프로그램 출연 소식에 분노했다.

9일 오전 방송된 KBS Cool Fm '조우종의 FM대행진'에서 조우종은 "긴급제보가 들어왔다"며 "박은영 아나운서가 SBS '김영철의 파워 FM'(이하 철파엠)에 출연한단다"고 알렸다.

이어 조우종은 영탁의 '니가 왜 거기서 나와'가 흘러나오자 "니가 왜 거기서 나와. 일 없을까봐 걱정했는데 왜 S본부에서 나와"라고 노래를 따라 부르며 박은영을 간접 디스했다.

조우종은 "왜 우리보다 청취율 높은데 가 있어. 짓밟아 주겠어"라며 엠블렉의 '전쟁이야'에 맞춰 노래를 이어나갔다.
조우종./ FM대행진 보이는 라디오 캡처

조우종./ FM대행진 보이는 라디오 캡처

이에 청취자들은 "박과장님 배신" "전쟁선포다"라며 조우종을 응원했다. 반면 일부 청취자들은 "조우종 님도 프리선언했을 때 S본부 '러브게임'에 출연했잖아"라고 반격했다.

'니가 왜 거기서 나와' 노래가 끝난 이후 조우종은 "오해하지 말라. 박은영 아나운서가 '철파엠'에 출연한 걸 뭐라고 하는 것이 아니다. 그저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고 말하고 싶었던 것"이라며 웃었다.

박은영 아나운서는 조우종 이전에 'FM대행진'을 진행하다 KBS를 떠나 프리로 전향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