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시 내고향' 트와이스, '청년회장'과 만남
트와이스 발랄 매력, '6시 내고향' 접수
중장년 시청자들에게 확실한 눈도장
'6시 내고향' 트와이스/사진=KBS

'6시 내고향' 트와이스/사진=KBS

트와이스가 '6시 내고향'을 다시 한 번 접수한다.

지난 3일 KBS 1TV '6시 내고향'의 '오!만보기' 코너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던 트와이스가 8일에는 '청년 화장이 간다' 코너에도 전격 출연한다.

트와이스 멤버들은 경기도 양평에서 양평 홍보대사로서 산할매 3인방의 민원해결을 하던 청년회장 손헌수를 만났다. 이와 함께 청년회장과 함께 민원을 해결하기로 결정했다.
'6시 내고향' 트와이스/사진=KBS

'6시 내고향' 트와이스/사진=KBS

지난 방송에서 모내기로 고생했던 트와이스는 '오!만보기맨' 이정용과 '청년회장' 손헌수와 함께 팀을 나눠서 참깨 비닐 씌우기에 도전했다.

트와이스는 화려한 무늬의 일바지(몸빼바지)를 처음 입어보고, 비닐 씌우는 작업도 처음 해보는 것이라고. 특히 일본인 멤버인 모모, 미나, 사나에게는 더욱 낯선 작업이었다.
'6시 내고향' 트와이스/사진=KBS

'6시 내고향' 트와이스/사진=KBS

예쁜 외모와는 달리 털털한 매력을 뽐내며 농사일에 적응하는 트와이스였다. 하지만 한국인 멤버보다 일본인 멤버인 모모와 사나가 뛰어난 농사 실력을 선보이며 경쟁이 붙었다. 과연 누가 이길지 귀추가 주목된다.
'6시 내고향' 트와이스/사진=KBS

'6시 내고향' 트와이스/사진=KBS

한편 청년회장과 트와이스와의 만남은 8일과 15일 2부작으로 편성된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