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싱어 한혜진(사진=방송화면 캡처)

오마이싱어 한혜진(사진=방송화면 캡처)


가수 한혜진이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냈다.

한혜진은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여수 MBC ‘오마이싱어’에 출연했다.

이날 밝은 인사를 건넨 한혜진은 후니용이와의 일화 공개로 웃음을 안기는가 하면, 자신을 향한 대식가 발언에 “(많이 먹지만) 그 정도는 아니야”라고 버럭하며 웃음을 안겼다.

또한 한혜진은 함께 나온 고병희와의 친분은 물론, 후니용이를 향한 애정과 친분 자랑으로 눈길을 끌거나 가수로 데뷔한 사연, 배우 생활, ‘갈색추억’의 인기 등 다채로운 이야기로 보는 재미도 더했다.

박나래 성대모사를 통해 또 한 번 웃음을 선사한 한혜진은 ‘갈색추억’, ‘그대가 그리워’ 라이브 무대로 명불허전 가창력과 흥, 감성을 자랑, 보는 이들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이외에도 한혜진은 “(현재) 독특한 곡을 받아서 고민하고 있다. 잘하면 변신해서 (또) 나오겠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변신을 시도할 것을 약속했다.

‘오마이싱어’에서 활약한 한혜진은 다양한 활동은 물론 공식 SNS 채널을 통한 소통으로 꾸준히 팬들을 만나고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