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와 나의 계절', 하차 결정
'보고타' 촬영 연기
올해 '승리호' 활동 집중
송중기 / 사진 = 텐아시아DB

송중기 / 사진 = 텐아시아DB

배우 송중기가 영화 '너와 나의 계절'에서 하차했다.

5일 송중기 측은 "'너와 나의 계절'에 하차했다. 하반기 일정을 재조정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이유는 코로나19로 인해 영화 '보고타' 콜롬비아 로케이션 촬영이 연기되면서, 올해 계획된 일정들에 변화가 생겼기 때문이다. '보고타'의 촬영은 내년으로 연기됐고, 당초 '너와 나의 계절'은 올 하반기 촬영 예정이었지만 불가피하게 하차를 결정했다.

'너와 나의 계절'은 '걸캅스'를 연출한 정다원 감독의 신작으로, 가수 고(故) 유재하와 고(故) 김현식에 대한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이다.

한편, 송중기는 올해 개봉 예정인 SF영화 '승리호'로 돌아올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