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치타(김은영)이 3일 오후 서울 광장동 그랜드 워커힐 서울 호텔에서 열린 '제 56회 대종상 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HK직캠|치타(김은영), 과감하게 파인 브이넥…'눈길 사로잡는 타투' (대종상영화제)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