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함소원, 트로트 가수 데뷔
'늙은여자' 녹음기 공개
'아내의 맛' 함소원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함소원 /사진=TV조선

지난 3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함소원은 트로트 데뷔 음원 '늙은 여자'를 최초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함소원은 첫 무대 D-15일 전까지도 트로트 데뷔 음원 ‘늙은 여자’ 녹음을 끝내지 못했고, 근심의 최고치를 찍은 박명수는 보컬 선생님의 도움을 받자고 제안했다.

주눅이 든 함소원은 며칠 동안 이를 악물고 피나는 노력을 거듭했고, 마지막으로 녹음실에 들어섰다.
'아내의 맛' 함소원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함소원 /사진=TV조선

천재 작곡가 유재환의 파이팅으로 시작된 녹음에서 함소원이 기적적으로 일취월장한 실력 상승을 보이면서, 녹음실에 있던 모든 이들의 웃음꽃을 피우게 만들었다.

드디어 ‘아내의 맛 어워즈’에서 첫 무대를 가진 함소원은 가사마다 감정을 담아낸 립싱크와 완벽한 댄스까지 선보이며 ‘아맛팸’들을 기립하게 했다.

노래 끝에 중국 마마가 특별 출격, 파 먹방 퍼포먼스까지 선보이며 성공적으로 트로트 신입 데뷔를 치렀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