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꼰대인턴’ 박해진 (사진= MBC, 마운틴무브먼트 제공)

‘꼰대인턴’ 박해진 (사진= MBC, 마운틴무브먼트 제공)


‘꼰대인턴’ 박해진이 심상치 않은 위기에 직면한다.

오는 3일 방송될 MBC 수목미니시리즈 ‘꼰대인턴’ 에서는 위기에 빠진 가열찬(박해진 분)의 모습이 그려진다.

지난주 방송 말미 국밥집 사장이 아직 살아있다는 이만식(김응수 분)의 고백을 접한 가열찬은 자리에서 그대로 얼어붙으며 충격을 받은 모습으로 심상치 않은 조짐을 암시했다.

더불어 9,10회 예고편에서는 “당분간 일에서 손떼라는 회장님 지시야”라는 안상종(손종학 분)의 목소리와 함께 마케팅 팀원들과 격리돼 애틋한 눈빛을 주고 받는 장면이 담겨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러한 가운데 오늘(2일) ‘꼰대인턴’과 소속사 마운틴무브먼트 측은 다소 어두운 분위기가 감도는 박해진의 촬영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해진은 어떤 난처한 일에 직면한 듯 심각한 표정을 짓고 있다.

그동안 젠틀하고 프로페셔널한 완벽 상사의 이미지를 주로 보여준 가열찬의 얼굴이 어떠한 사건으로 인해 어두워졌을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방송 전부터 방송 예정작 화제성 1위에 오르며 최고 기대작으로 꼽힌 ‘꼰대인턴’은 첫 방송 후 뉴스 화제성에서 전 드라마 중 1위를 차지했을 뿐만 아니라 전체 화제성 부문(화제성 조사기관 굿데이터 코퍼레이션 5월 4주차 기준)에서도 전 드라마 중 3위를 차지하는 등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꼰대인턴’은 첫 방송 1,2회 기준 순간 최고 시청률 8.7%를 기록했고, 수목극 시청률 부동의 1위 자리를 거머쥐며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편, 유쾌 상쾌 통쾌한 갑을 체인지 복수극 MBC 수목미니시리즈 ‘꼰대인턴’ 9,10회는 오는 3일 밤 8시 55분 MBC와 국내 대표 OTT ‘웨이브(wavve)’에서 동시 방송된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