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호중 인스타그램

/사진=김호중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MBC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 리턴즈’(이하 ‘선녀들’) 출연 소감을 전했다.

김호중은 지난달 31일 자신의 SNS 계정에 "녹화 잘 챙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역사가 있었기 때문에 행복하게 사는 것 같습니다. 감사하고 존경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호중은 '선녀들' MC 전현무와 함께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방긋 웃으며 다정한 분위기를 발산했다. 이들의 훈훈한 모습에 저절로 미소가 지어진다.
 MBC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 리턴즈’ 방송화면. /사진=MBC

MBC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 리턴즈’ 방송화면. /사진=MBC

또한 김호중은 역사에 대한 소중함을 깨달은 듯한 소감으로 위인들에 대한 고마움을 표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호중은 이날 오후 ‘선녀들’에 게스트로 출연해 유쾌한 입담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