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지태, 희망브리지에 1천만 원 추가 기부
일회성 아닌 꾸준한 기부에 팬들 찬사 이어져
유지태 기부 / 사진 = tvN

유지태 기부 / 사진 = tvN

배우 유지태가 코로나19 장기화 속 연이은 기부를 하며 온정을 베풀었다.

유지태가 지난 26일 재난구호성금 1000만 원을 희망브리지에 추가 기탁하며 나눔 실천에 앞장섰다. 전국적으로 확진자가 감소하며 안정화 추세에 접어들었지만, 집단 연쇄 감염의 위험이 도사리는 방심할 수 없는 상황에 적극적 방역을 위한 또 한 번의 기탁금을 쾌척하며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유지태는 지난 3월 28일에도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 예방 및 피해 복구 지원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조협회를 통해 재난구호성금 1000만 원을 기탁하며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당시 전달된 유지태의 기부금은 마스크, 손소독제 등 재난취약계층을 위한 감염병 예방 물품과 방역 최전선에서 힘을 보태고 있는 의료진들을 위한 지원금으로 뜻 깊게 사용됐다.

유지태의 기부는 일회성이 아닌 꾸준한 기부라는 점이 의미를 더한다.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의 오랜 후원자이자 홍보대사로 꾸준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그는, 지난해 4월 강원 지역 산불 피해로 인한 이주민들을 돕기 위해 성금을 기탁했다.

현재 유지태는 tvN 토일드라마 '화양연화- 삶이 꽃이 되는 순간'에 출연 중이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