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러브FM '김창열의 올드스쿨' 폐지
사회 이슈 녹이는 시사 위주로 재정비
'김창열의 올드스쿨' 폐지 / 사진 = 한경DB

'김창열의 올드스쿨' 폐지 / 사진 = 한경DB

SBS 라디오 러브FM의 15년 장수 프로그램 ‘김창열의 올드스쿨’과 간판 프로그램 ‘오빠네 라디오’가 폐지된다.

SBS는 러브FM 개편안을 27일 공개했다. 6월 개편은 사회적 이슈를 녹일 수 있는 시사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재정비된 모습이다.

이번에 폐지되는 ‘김창열의 올드스쿨’은 2006년 11월 문을 연 이후 15년간 방송을 이어 왔다. DJ 김창열은 이날 자신의 SNS에 “이제 안녕. 시작이 있으면 끝이 있는 법인데 너무 아니라고 생각했나 봐요. 올드스쿨 15년의 수업을 이제 마무리합니다. 그동안 함께 해주셨던 모든 분 감사드리고 아직 남은 일주일 즐겁게 함께 해요!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죄송합니다”라는 글로 인사를 전했다. ‘김창열의 올드스쿨’ 자리인 오후 4시부터 6시까지는 SBS 파워FM에서 방송 중이었던 방송인 붐이 마이크를 잡는 ‘붐붐파워’가 이사를 온다.

더불어 신규 프로그램으로 ‘이철희의 정치쇼’가 신설된다. 이철희 전 국회의원이 임기를 마치고 6월 1일부터 마이크를 잡는다. 게스트와 DJ가 정치, 사회, 경제, 문화 등 사회 전반의 이야기를 나누지만, 거부감 없이 편안한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여러 국회의원이 출연할 것으로 예상하지만 반드시 사회 문제에만 초점을 맞추지 않고 그들의 인간적인 면모까지 들여다본다는 각오다.

해당 방송은 평일 오전 9시 5분부터 11시까지 방송되고, 주말 같은 시간에는 ‘DJ래피의 드라이브 뮤직’이 편성됐다.

지난 3월 신설된 ‘허지웅쇼’는 시간대를 옮겨 오전 11시부터 12시까지 진행된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