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컴백 / 사진 = 판타지아 제공

몬스타엑스 컴백 / 사진 = 판타지아 제공

보이그룹 몬스타엑스가 새 미니앨범 '판타지아 엑스'를 들고 컴백했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26일 오후 4시 새 미니앨범 'FANTASIA X(판타지아 엑스)'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국내에서 7개월 만에 선보이는 신보 'FANTASIA X'는 '변함없는 자신의 가치'라는 메시지를 바탕으로 몬스타엑스가 다시 기록해 나갈 신세계를 담아냈다.

이날 몬스타엑스는 "오랜만에 국내 활동을 시작하는 만큼 몬스타엑스로서 완벽한 모습 보여드리려고 많이 노력했다"며 "팬분들이 많이 좋아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타이틀곡 'FANTASIA'는 몬스타엑스의 시그니처인 에너제틱함과 파워풀함이 돋보이는 곡으로, 앞을 막는 모든 것들을 부수고 나아가겠다는 의미다.

몬스타엑스는 이번 신곡에 대해 "사전적 의미는 환상곡이다. 형식에 제약 받지 않고 자유롭게 만들었다. 보시고 들으시면 몬스타엑스의 색이라고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무대 의상은 웨스턴 룩으로 포인트를 줬다. 몬스타엑스는." 자유분방함과 섹시함을 동시에 담으려고 노력했다"고 소개했다.

한편, 군 입대를 앞둔 멤버 셔누는 "구체적 시기는 미정이라 현재로서는 몬스타엑스로서 제가 할 수 있는, 맡은 바를 다 해내고 싶다"면서 "저를 포함한 모든 멤버들이 몬스타엑스를 잘 이끌어와서 성장했기 때문에 팬분들에게 보답하고 싶은 마음"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