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합지졸' 발언에 반발
"'사면초가'도 좋다" 엉뚱
"날 때부터 귀여웠다"
'비디오스타' 황윤성 / 사진 = MBC에브리원 제공

'비디오스타' 황윤성 / 사진 = MBC에브리원 제공

26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전국~ 노래 잘함?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미스터트롯' 인연으로 결성된 '미스터T'의 황윤성이 출연한다.

황윤성은 "미스터T는 한 마디로 오합지졸"이라고 발언해 멤버들의 반발을 샀다. 황윤성은 "각자 개성이 뚜렷한 사람들이 모여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수 있다"라는 뜻이라고 즉각 해명했지만, 이대원은 오합지졸의 뜻을 모르냐고 사이다 직구를 날렸다. 이에 MC들은 "사면초가는 어떠냐?"물었고, 황윤성은 "좋은 것 같다"며 사자성어에 약간 엉뚱한 모습으로 현장을 폭소케 했다.

황윤성은 다양한 4차원 개인기로 눈길을 끌기도 했다. 외계인 웃음소리, 토끼 안면 모사, 타짜 김혜수 성대모사 등 다양한 개인기를 선보이며 엉뚱한 매력을 발산했던 것.

또한 귀여운 척한다는 멤버들의 폭로에 "난 귀여운 척하는 게 아니라 날 때부터 귀여웠다"라고 반격했는가 하면, 녹화가 끝난 무렵 부쩍 수염이 자란 모습으로 웃음을 유발하는 등 어디로 튈 지 모르는 4차원 매력을 뽐냈다고.

한편, 미스터T 황윤성의 엉뚱한 매력을 볼 수 있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26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