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영상 캡처

/사진=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영상 캡처

'한 번 다녀왔습니다' 기도훈이 오윤아와 로맨스가 예고되면서 앞으로의 활약이 기대된다.

기도훈은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송가네 닭강정 가게 아르바이트생 박효신 역으로 연기를 펼치고 있다.

지난 24일 방송에서는 박효신(기도훈)이 송가희(오윤아)와 김지훈(문우진) 그리고 옥탑방 식구들과 더욱 진하게 엮이며 송가네에 완벽 흡수되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박효신은 김지훈과 유도로 비밀 우정을 쌓아가던 중 송가희에게 이를 들키게 되고, 아들을 혼내는 모습을 통해 송가희를 다시 보게 되며, 새로운 관계 시작에 시동을 걸었다.

이어 박효신은 다친 오정봉(오의식)을 대신해 대역을 해달라는 송준선(오대환)의 부탁을 거듭 거절했으나, 결국 카메라 앞에 서게 되고, NG가 날 뻔한 상황에서도 맨몸 액션으로 완벽하게 촬영을 마쳐 반전 매력 발산과 더불어 색다른 전개를 예고했다.

기도훈은 박효신의 감정 변화를 실감나게 표현해 캐릭터의 색깔을 뚜렷하게 만들었음은 물론 눈을 뗄 수 없는 액션 연기로 드라마에 생동감을 더했다.

한편, 기도훈이 출연 중인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35, 36회 시청률이 각각 27.4%와 31.1%(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를 기록, 자체 최고 시청률을 또 한번 경신하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