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을 넘는 녀석들' 트바로티 김호중 출격
전현무 "방송 보는데 남 같지 않아" 너스레
김호중 "사람들이 살찐 전현무래요"
김호중 "살찐 전현무래요" / 사진 = MBC 제공

김호중 "살찐 전현무래요" / 사진 = MBC 제공

'선을 넘는 녀석들'에 '트바로티' 김호중이 출격했다.

24일 방송되는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39회에는 김호중이 설민석, 전현무, 김종민, 유병재, 정유미와 함께 '동학농민혁명' 역사 탐사를 나선다.

김호중은 이날 노래 실력뿐 아니라, 역사를 배우고자 하는 열정 또한 감탄을 자아내는 등 활약이 예고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최근 진행 된 이날 방송의 녹화에서 멤버들은 김호중의 깜짝 등장에 낯설지 않은 친근함을 느끼며 그를 반겼다고 한다. 바로 '선녀들' 멤버 전현무와 닮은꼴 비주얼 때문. 이에 김호중은 "현무 형과 닮았다고 많이 들었다"며 "살찐 전현무라고 하더라"라고 먼저 인정해 모두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전현무는 "'미스터트롯'을 보는데 어쩐지 남 같지 않더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김호중에게 남다른 정을 줬던 이야기를 더했다. 닮은 꼴로 등극한 전현무와 김호중의 투샷이 벌써부터 친형제 같은 '케미'를 예고해 기대를 더욱 높인다.

그런가 하면 김호중은 "오늘 설민석 선생님의 1일 학생으로 공부하러 왔다"고 말하며, 동학농민혁명 탐사를 향한 의욕을 뿜어냈다는 후문이다. 또 호탕한 두성 웃음과 솔직한 입담으로 '선녀들'을 매료시키는가 하면, 먹음직스러운 풍천 장어 먹방을 펼치며 매력을 쏟아냈다고 전해져 어떤 풍성한 지식과 재미를 안길지 관심이 커진다.

한편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39회는 5월 24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