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진희, 번외수사 첫방 앞두고 드라마 맛보기 인증샷 공개 (사진=생각을보여주는)

장진희, 번외수사 첫방 앞두고 드라마 맛보기 인증샷 공개 (사진=생각을보여주는)


‘번외수사’ 장진희가 다채로운 매력을 예고하고 있다.

장진희는 오는 23일 첫 방송되는 OCN ‘번외수사‘에 출연, 연장 역으로 대중을 만난다.

특히 장진희는 자신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번외수사’ 본방사수 해주셔요. 맨손 연장. 궁금하다 궁금해”라며 현장 사진과 함께 첫 방송 본방사수 독려도 잊지 않았다.

소속사를 통해 공개된 사진 속 장진희는 슬레이트를 든 채 올백 머리스타일링으로 강렬한 카리스마를 뽐내는가 하면, 함께 출연하는 차태현과 다정한 분위기로 케미까지 드러내고 있다.

‘번외수사’에서 장진희가 연기할 연장은 손에 잡히는 물건은 모두 무기로 만드는 테디 정(윤경호)의 왼팔로, 한때 암흑가에서 활동했지만 과거를 청산하고 레드 존의 주방장이자 바텐더, 서빙까지 커버하는 인물이다.

앞서 영화 ‘극한직업’을 통해 고난도 액션 연기로 눈도장을 찍은 장진희는 ‘번외수사’에선 한층 더 성장한 액션도 예고, 어떤 신선한 모습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을지 기대치도 높아지고 있다.

한편, 장진희 외에도 차태현과 이선빈, 정상훈 등이 출연하는 ‘번외수사’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범인을 잡는 꼴통 형사와 한 방을 노리는 열혈 PD를 앞세운 다섯 아웃사이더들의 범죄소탕 오락액션 드라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