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 출신 최정원,
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전폭적인 지원 아끼지 않을 것"
최정원 /사진=한경DB

최정원 /사진=한경DB

그룹 UN 출신 배우 최정원이 ㈜윌엔터테인먼트(대표 손지현)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22일 윌엔터테인먼트는 최정원과 전속계약 소식을 전하며 “노래뿐만 아니라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다양한 매력을 가진 최정원과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소속사 관계자는 "여러 작품을 통해 다재다능한 끼를 펼칠 수 있게 지원과 응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니 앞으로 최정원 씨가 선보일 행보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지난 2000년 남성 듀오 UN으로 데뷔한 최정원은 ‘voice Mail’, ‘평생’, ‘You are the one’, ‘선물’, ’파도’, ‘나의 사랑 나의 신부’ 등 다수의 히트곡을 발표하며 대중들의 사랑을 받았다.

뿐만 아니라, 2005년 드라마 ‘떨리는 가슴’을 시작으로 ‘무적의 낙하산 요원’, ‘딱 너 같은 딸’, ‘빛나라 은수’, ‘보그맘’, ‘설렘주의보’까지 탄탄한 연기력으로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쌓아와 묵직한 존재감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이에 탄탄한 연기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윌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 전수경, 이정은, 온주완, 김소은, 신현수 등과 한 식구가 된 최정원은 배우로서 다양한 매력을 펼칠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