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경숙 (사진=이엑스엔터테인먼트)

조경숙 (사진=이엑스엔터테인먼트)


조경숙이 tvN 새 수목드라마 '악의 꽃'에서 이준기, 문채원과 함께 호흡한다.

탁월한 연기력으로 연기파 배우로 인정을 받아 온 배우 조경숙이 사랑마저 연기한 남자 백희성(이준기 분)과 그의 실체를 의심하기 시작한 아내 차지원(문채원 분), 외면하고 싶은 진실 앞에 마주 선 두 사람의 고밀도 감성 추적이 시작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악의 꽃'(연출 김철규, 극본 유정희)‘에 출연한다.

연출에는 '자백', '마더', '공항 가는 길' 등을 만든 김철규 감독과 탄탄한 필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신예 유정희 작가가 의기투합한다.

문채원이 맡은 강력계 형사 차지원 역의 엄마로 분해 사위 역할을 맡은 배우 이준기와도 함께 호흡을 맞춘다. 조경숙은 엄마 “영옥”이란 인물을 연기하며 tvN 새 수목드라마 '악의 꽃'에서도 사람 냄새나는 명품연기를 선보이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배우 조경숙은 KBS ‘우아한 모녀’, MBN ‘우아한 가’, KBS '공항가는 길', tvN '시카고타자기', MBC '별별 며느리', MBC '죽어야 사는 남자', KBS ‘차달래 부인의 사랑’, 영화 ‘해무’, ‘마더’ 등을 통해 강렬하고 깊이 있는 연기력을 선보이며 차세대 국민 엄마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tvN 새 수목드라마 '악의 꽃'은 오는 7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