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량한 가족’ 박초롱, 이제는 은막의 여주인공이라 불러다오

[연예팀] 에이핑크 박초롱이 ‘불량한 가족’으로 영화계에 데뷔한다.

에이핑크 박초롱 스크린 데뷔작으로 주목받고 있는 영화 ‘불량한 가족(감독 장재일)’이 7월 개봉을 확정했다는 소식이다.

‘불량한 가족’은 음악만이 유일한 친구였던 ‘유리’가 우연히 ‘다혜’의 특별한 패밀리를 만나 진정한 성장을 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이와 관련 박초롱은 ‘불량한 가족’ 주인공 유리 역을 통해 ‘첫 주연작’과 ‘스크린 데뷔작’을 동시에 이룬다.

세상에서 가장 특별한 패밀리 ‘불량한 가족’이 전할 힐링이 벌써부터 기대된다. 7월 중 개봉.(사진제공: 스톰픽쳐스코리아)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