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신민아./ 사진제공=텐아시아DB

배우 신민아./ 사진제공=텐아시아DB

배우 신민아가 한지민에 이어 '독립예술영화 챌린지'에 동참했다.

신민아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지민 언니의 추천을 받아 독립예술영화를 응원하는 독립예술영화챌린지에 동참하게 됐다"라며 '지금 이대로가 좋아요' '두만강' '우리들' '문라이즈킹덤' '플로리다프로젝트' 등 5개 영화의 포스터를 게재했다.

이어 신민아는 "하루 빨리 좋은 영화들을 영화관에서 만날 수 있기를 응원한다"라고 덧붙였다.

신민아는 "'지금, 이대로가 좋아요'(감독 부지영)를 함께 했던 공효진, 영화를 사랑하는 박효주 함께 해달라"라며 두 사람을 다음 주자로 지목했다.

'독립 예술 영화 챌린지'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위기에 처한 독립예술영화관을 응원하자는 의미를 담았다.

신민아는 영화 '휴가'(감독 육상효) 개봉을 앞두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