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 (사진=인디안레이블)

메이 (사진=인디안레이블)



신인 가수 메이(may)의 데뷔곡이 베일을 벗는다.

메이는 17일 정오(낮12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디지털 싱글 ‘잘 지내요 Bye’를 발매한다.

싱어송라이터 우디(Woody)가 선물한 ‘잘 지내요 Bye’는 사랑하는 사람과의 만남의 끝에서 쿨하게 떠나겠다는 이야기를 귀엽고 자유분방한 느낌으로 완성한 곡이다.

귀에 쏙쏙 박히는 캐치한 멜로디와 노랫말, 메이의 청량하면서도 매혹적인 보이스가 하모니를 이루며 리스너들의 귓가를 사로잡을 것으로 예상된다.

메이는 데뷔곡 ‘잘 지내요 Bye’에 대해 “이 곡을 통해 사랑의 끝에서 아무렇지 않게 쿨하게 떠나는 이별을 유머러스하게 그려보고 싶었다”고 소개하며 “오랜 준비 끝에 선보이는 곡인 만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잘 지내요 Bye’로 가요계 첫발을 내딛는 메이는 독보적인 보이스 컬러와 소울풀한 감성을 지닌 실력파 신인 아티스트로, 인디안레이블과 프로 뮤지션 교육 기관 엠나인뮤직아카데미가 오디션을 통해 발굴했다. 트렌디하면서 감각적인 음악성을 지닌 메이는 독보적인 음색과 해사한 비주얼까지 갖추고 있어 더욱 주목받는 여성 아티스트로 떠오를 전망이다.

한편 메이의 데뷔곡 ‘잘 지내요 Bye’는 17일 정오부터 감상할 수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