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신' 주현미·설운도·김연자·장윤정,
'뽕숭아학당' 겹치기 출연 논란
SBS 측 "수요일 밤 편성 안된다고 듣고 촬영한 것"
TV조선 측 "동시간대 송출되지 않을 것"
'트롯신이 떴다' 김연자 설운도 주현미 장윤정 '뽕숭아학당' 겹치기 출연 논란 /사진=SBS

'트롯신이 떴다' 김연자 설운도 주현미 장윤정 '뽕숭아학당' 겹치기 출연 논란 /사진=SBS

SBS '트롯신이 떴다' 출연자인 주현미, 설운도, 김연자, 장윤정이 TV조선 '뽕숭아학당' 겹치기 출연 논란에 난색을 표했다.

11일 SBS '트롯신이 떴다' 측은 공식입장을 내고 "주현미, 설운도, 김연자, 장윤정 네 분은 사전에 TV조선 '뽕숭아 학당'이 '트롯신'과 동시간대인 수요일 밤 편성되지 않는다고 전해 듣고 촬영을 마쳤다"고 밝혔다.

이에 "붐 역시 '트롯신' 5월 5일 녹화에 참여했던 터라 '트롯신'에서 붐의 분량은 6월까지 방영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SBS 측은 "'트롯신이 떴다' 출연진들이 '뽕숭아 학당' 겹치기 출연 논란으로 시청자들에게 오해를 받고 피해를 받는 점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명한다"면서 "출연자들도 이 점에 대해 황당해 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뽕숭아학당'은 오는 13일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방송될 예정이다. '미스터트롯' 출신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와 MC 붐, 김연자, 주현미, 설운도, 장윤정이 출연한다.

같은 요일과 유사 시간대 방송인 '트롯신이 떴다'에도 김연자, 주현미, 설운도, 장윤정이 출연 중이라 '겹치기 출연 논란'이 불거진 것.

TV조선 측은 "주현미, 설운도, 김연자, 장윤정의 출연 분량은 '트롯신'과 동시간대 송출되는 상황은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 "콘셉트 자체가 아예 다르다"라고 강조했다.

SBS '트롯신이 떴다' 공식입장 전문.

‘트롯신이 떴다’ 주현미, 설운도, 김연자, 장윤정 등 트롯신 네 분은 사전에 TV 조선 ‘뽕숭아학당’이 ‘트롯신이 떴다’와 동시간대인 수요일 밤에 편성되지 않는다고 전해 듣고 촬영을 마쳐 겹치기 출연 논란이 야기된 점에 황당해 하고 있습니다.

붐의 경우도 ‘트롯신이 떴다’의 5월 5일 녹화에도 참여한 터라 ‘트롯신이 떴다’ 붐의 출연 분량은 6월까지 방영될 예정입니다.

이에 SBS는 ‘트롯신이 떴다’ 출연진들이 ‘뽕숭아학당’과 겹치기 출연 논란으로 시청자들에게 오해를 받고, 피해를 받는 점에 깊은 우려를 표명합니다.

감사합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