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 4개월만의 완전체
미니 7집 'GATEWAY'
'Knock', 파워풀 퍼포먼스
아스트로 / 사진 = 판타지오뮤직 제공

아스트로 / 사진 = 판타지오뮤직 제공

청량의 아이콘 아스트로(ASTRO)가 4일 일곱 번째 미니 앨범 'GATEWAY'(게이트웨이)를 발표한다.

지난 해 활동을 중단했던 멤버 문빈이 합류하여 선보이는 1년 4개월만의 아스트로 완전체 컴백으로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파워 청량'으로 또 한 번의 변신을 예고하고 있어 관심이 집중된다.

타이틀곡 'Knock(널 찾아가)'는 "널 찾아가 knock knock knock"이란 중독성 있는 가사와 멜로디가 귀를 사로잡는 곡이다. 아스트로의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어우러져 '파워 청량'으로 돌아온 아스트로의 매력을 극대화한다. 아스트로는 타이틀곡 외에 '내 이름을 부를 때', 'SOMEBODY LIKE'(섬바디 라이크), 'We Still'(위 스틸), '12시간' 그리고 멤버 진진의 자작곡 '빛이 돼줄게'까지, 각기 다른 분위기의 청량함이 느껴지는 수록곡들로 앨범을 꽉 채웠다.

컴백을 앞두고 아스트로가 소속사를 통해 일문일답 형태로 직접 새 앨범 관련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하, 아스트로 일문일답 전문

Q. 6명 완전체로 1년 4개월만의 컴백입니다. 소감이 어떤가요?


▶진진: 오랜만에 완전체로 인사드릴 수 있어서 설레기도 하고 떨려요. 팬분들이 많이 기다리셨을 텐데 어떤 반응을 보여주실지 기대도 되고요. 완전체이니만큼 더 좋은 에너지로 멋진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했어요.

▶문빈: 저 같은 경우는 'Blue Flame'(블루플레임) 활동에 참여하지 못해 죄송하기도 하고 정말 아쉬웠는데, 이번 앨범을 준비하면서 아쉬웠던 부분을 채울 수 있게 많은 것을 담아보려고 노력했습니다.

Q. 일곱 번째 미니앨범 ‘GATEWAY’(게이트웨이) 소개를 부탁드릴게요.

▶차은우: 일곱 번째 미니앨범 'GATEWAY'는 '서로 다른 두 개의 공간을 연결하는 문'이라는 뜻으로 이 앨범을 통해 저희 아스트로가 시공간을 넘나드는 시간여행자가 되어 여러분의 곁을 찾아가겠다는 의미를 가진 앨범입니다. 아스트로와 아로하(아스트로 팬클럽)가 함께한다는 의미도 담겨있어요. 업그레이드된 계절 콘셉트로 이전 보다 더 성숙해지고, 파워 청량해진 아스트로의 모습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수록곡들도 정말 알차고 좋으니까 많은 사랑 부탁드립니다.

Q. 일곱 번째 앨범 ‘GATEWAY’는 아스트로의 이전 앨범과 어떤 차이점이 있나요?

▶문빈: 지금까지는 아스트로에게 여러 가지 색깔을 입혀보는 과정이었다고 생각해요. 이번 앨범은 아스트로와 가장 잘 맞고 팬분들이 많이 좋아해 주시는 청량 콘셉트에 파워까지 더해져 아스트로만의 유니크한 색깔을 느끼실 수 있을 거예요.

▶라키: 청량함과 파워가 더 해진 '파워 청량'을 콘셉트로 지금까지 아스트로가 시도하지 않았던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그리고 수록곡은 한 곡 한 곡마다 음악적 색이 분명한 곡들로 조화롭게 구성되어 있어 지금까지의 앨범 중 앨범의 완성도도 가장 높다고 생각합니다.
아스트로 / 사진 = 판타지오뮤직 제공

아스트로 / 사진 = 판타지오뮤직 제공

Q. 타이틀곡 'Knock(널 찾아가);는 어떤 곡인가요?

▶MJ: 타이틀곡 'Knock(널 찾아가)'는 지금은 만날 수 없는 누군가를 시간을 거슬러 찾아가 영원히 함께 할 수 있는 세계로 데려간다는 내용을 담고 있는 곡인데요, 아스트로만의 색이 짙게 잘 묻어난 것 같아서 많은 분들이 사랑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문빈: 가이드를 처음 들었을 때 무대의 그림이 그려졌던 유일한 노래였어요. 타이틀이라고 생각이 들었어요! 녹음하기 전이었지만 저희 목소리로 무대를 하고 있는 그림이 떠올랐어요. 감상 포인트는 'knock knock knock' 하는 부분 이예요. 퍼포먼스와 함께 기대 많이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차은우: 처음 딱 들었을 때는 중독성 있는 멜로디에 에너지도 느껴지고 신나서 좋았어요. 그런데 분위기가 더해지면 좋겠다는 의견이 있었어요. 그것을 듣고 작곡가님께서 편곡을 해주셔서 지금의 'Knock'가 탄생했는데 듣자마자 너무 좋았어요! 빨리 팬분들께 들려드리고 싶고, 보여드리고 싶어요.

Q. 이번 앨범의 콘셉트인 ‘파워 청량’에 대해 설명 해주세요.

▶윤산하: '청량'하지만 '파워'가 더해진 ‘에너제틱 한 아스트로'라고 말씀드릴 수 있어요. 지금까지 아스트로가 보여드렸던 청량함이 귀여움이었다면, 이번 앨범의 청량함은 파워풀하고 성숙한 모습이에요. 업그레이드된 청량 콘셉트의 아스트로의 모습을 기대해 주세요.

Q. 어떤 무대를 준비하고 있나요? 이번 타이틀곡 'Knock(널 찾아가)' 퍼포먼스에 대한 설명을 한다면요?

▶문빈: 파워풀하고 역동적이지만, 중간중간에는 여유로움을 가미한 아스트로만의 무대를 만나실 수 있어요. 사실 이번 노래는 아스트로의 곡들 중에서 가장 안무가 힘든 곡이에요. 한 번만 안무를 춰도 에너지를 많이 쓰게 되지만,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실 것 같아서 열심히 준비 중입니다. 같이 보시고 즐겨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라키: 전체적으로 기승전결 있게 노래를 안무로 잘 표현한 것 같습니다. 특히, 'knock knock knock' 하는 부분이 있는데, 강렬하게 문을 두드리는 안무가 포인트입니다.

▶윤산하: 제 파트 중 ‘Starry night’이라고 부르는 부분이 있는데, 손으로 다 같이 별을 떠올리게 하는 동작이 있어요. 아스트로의 팀 이름의 뜻이 '별'인 만큼 이 부분도 같이 봐주시면 좋겠습니다.

Q. 앨범을 준비하면서 있었던 에피소드가 있다면요?

▶윤산하: 자켓 촬영이 되게 재미있고 신기했던 것 같아요. 이때까지 해보지 않았던 것들을 많이 했는데 너무 추웠지만 요트에서 촬영도 하고 여러 가지를 신기하게 촬영을 많이 해서 기억에 남아요.

▶차은우: 안무를 배우던 때가 기억에 남아요. 이번 안무가 특히 힘들긴 한데 그래도 할 때마다 미묘하게 달라지는 재미가 있었어요.

▶문빈: 뮤직비디오를 촬영할 때였어요. 군무신을 촬영했는데 바닥이 유리타일이었죠. 이번 안무가 워낙 역동적이고 스텝이 많이 바닥을 세게 집는 동작이 많은데, 너무 세게 하는 바람에 바닥이 깨졌어요. 다행히 아무도 다치진 않았지만 그만큼 우리 안무가 파워풀하구나라고 느꼈던 순간이었어요.

Q. 수록곡 중 가장 맘에 드는 곡과 이유를 알려주세요.

▶윤산하: '12시간'입니다. 처음 들었을 때 멜로디가 너무 좋아서 계속 들었던 기억이 나요. 가사도 너무 좋고 들으면 들을수록 마음이 편해지는 곡이에요.

▶라키: '12시간'이라는 노래를 제일 좋아합니다. 트랙도 복잡하지 않아 멤버들의 목소리가 많이 돋보이는 노래예요. 멤버들의 목소리에 담긴 감정들을 느끼시면서 들으시면 좋을 거 같아요.

▶문빈: 'We Still'입니다. 들으면 편안하고 기분도 좋아져요. 무엇보다 청량함이 느껴지고 마음을 울리는 곡이라 꼭 들어 보셨으면 좋겠습니다.

▶차은우: 'SOMEBODY LIKE'. 들을수록 굉장히 신나고 기분이 좋아지게 만드는 곡입니다. 녹음할 때도 재밌었던 곡이에요.

▶MJ: 'We Still'. 이 노래를 듣고 있으면 데뷔 초가 생각이 나요. 그리고 마음이 따뜻해지는 기분이 듭니다. 이 노래는 정말 꼭 한번 들어봐 주셨으면 좋겠어요.

▶진진: 제 자작곡인 '빛이 돼줄게'인데요, 현실과 일상에 지쳐가는 아로하에게 저희 아스트로가 '한 줄기 빛이 되고 싶다'라는 마음을 담은 곡이라서 아로하 분들이 많이 좋아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Q. 이번 앨범을 통해 보여주고 싶은 모습이 있다면요?

▶문빈: 저희가 가장 잘할 수 있고 가장 어울리는 콘셉트인 청량에서 조금 더 파워풀하고 성숙해진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어요! 저는 오랜만에 무대에 서기 때문에 더욱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습니다.

▶차은우: 무대를 저희만의 파워풀하고 청량한 에너지로 멋있게 채우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습니다. 이번 노래에선 안무, 라이브, 표정 등에 신경 썼을 뿐만 아니라 연습도 더 많이 했던 것 같아요. 타이틀곡 'Knock'를 멋지게 표현하는 모습, 그리고 지난 앨범보다 발전된 차은우의 모습을 지켜 봐주셨으면 좋겠어요.

▶진진: 기존의 아스트로의 청량함과 성숙해진 ‘파워 청량’이 어떤 모습인지를 정확하게 보여드리고 싶습니다.

▶라키: 아스트로로서는 이번 콘셉트가 '파워 청량' 인 만큼 퍼포먼스에 더 많이 신경을 썼던 것 같아요. 파워풀하면서도 청량함까지 표현하는 저희 모습을 봐주셨으면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갇혀 있는 것이 아닌 자연스러운 느낌으로 다르게 표현하는 퍼포먼스를 봐주셨으면 합니다.

▶윤산하: 아스트로로서는 매 앨범마다 새로운 콘셉트를 시도해서 팬분들이나 대중분들께 매번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습니다. 개인으로서는 데뷔부터 지금의 모습과 많이 성장했다는 모습과 '윤산하에게 이런 모습도 있다!'라는 것을 보여드리고 싶습니다.

▶MJ: 오랜만에 아스트로의 단체 케미를 보여드리고 싶고, MJ개인으로서는 파워 청량의 정석을 보여드겠습니다!

Q. 이번 앨범 활동의 계획이나 목표가 있다면 알려주세요.

▶차은우: 건강하고 행복하게 활동했으면 좋겠어요! 열심히 재미있게 활동하면서 팬분들과 소중한 추억을 쌓고 싶습니다.

▶진진: 더 많은 대중 여러분들께 아스트로가 어떤 그룹인지를 보여드리는 게 목표입니다.

▶라키: 매번 다른 느낌의 무대를 연출하고 싶어요. 무대마다 다른 매력을 느끼 실 수 있게끔 노력하고 싶습니다.

▶윤산하: 공중파 방송 1위를 해보고 싶어요. 그리고 컴백마다 목표는 팬분들과 만나서 좋은 추억을 만드는 것이 목표였는데, 지금은 직접 만날 수 없으니 출연하는 프로그램마다 좋은 모습으로 기분 좋은 에너지를 드리고 싶어요.

▶MJ: 대중분들에게도 아스트로를 많이 알리고 싶어요.

▶문빈: 열심히 준비했고 노력해 왔으니 재미있는 활동이 될 수 있게 즐겼으면 좋겠어요. 그러면서 좋은 결과가 있으면 더 좋을 것 같고요!

Q. 아스트로의 컴백을 기다려준 국내외 팬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MJ: 이번 앨범 정말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리고, 타이틀곡'Knock(널 찾아가)' 도 많이 사랑해주세요!

▶진진: 항상 멀리서든 옆에서든 응원해 주시고 기다려주셔서 너무너무 감사드립니다. 무대로 보답할 수 있는 아스트로 되겠습니다.

▶차은우: 기다려주시고 응원해 주신 모든 분들 너무 감사드립니다. 응원해 주시는 모든 분들께 보답할 수 있도록 멋진 모습 보여드릴게요! 아로하의 마음을 knock knock knock 하러 갈 건데 준비되셨나요?

▶문빈: 어떠한 노래든 콘셉트든 저희 6명의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좋아해 주셔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더 좋은 음악, 무대로 인사드릴게요. 항상 건강하시고 많은 기대 부탁드립니다.

▶라키: 기다려주신 만큼 준비 많이 하고 나왔으니,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열심히 활동할게요. 앞으로도 쭉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윤산하: 완전체로 컴백을 해서 기분이 너무 좋아요. 준비하는 과정도 너무 행복했습니다. 완전체로 멋지게 돌아온 만큼 좋은 모습 보여드릴게요. 기대 많이 해주세요!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