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문아’ 김민경과 유민상 (사진= KBS 2TV 제공)

‘옥문아’ 김민경과 유민상 (사진= KBS 2TV 제공)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김민경과 유민상이 자신들의 열애설에 얽힌 속내를 고백한다.

오늘(27일) 월요일 저녁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이 상식 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으로 뚱스남매 김민경과 유민상이 출연해 옥탑방 최초 먹방 퀴즈 대결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김민경은 5년 이상 이어온 유민상과의 열애설에 대해 “매번 아니라고 해명하기도 귀찮았다”며 솔직한 심경을 털어놨다.

하지만 김민경은 자신의 이런 무반응에 “아니라고 해야지! 왜 가만히 있냐!”며 버럭 화를 냈던 유민상의 태도에 대해 섭섭함을 전해 궁금증을 자아냈는데, 그 이유인즉슨 자신과의 열애설에는 굉장한 거부 반응을 보였던 유민상이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김하영과의 열애설에는 매우 상반된 태도를 보인다는 것.

김민경의 고백에 유민상은 “저와 김민경의 열애설은 세상 구경거리다”, “사람들이 언제까지 중국에 슈퍼베이비를 뺏길 거냐고 놀린다”며 초강력 웃음으로 해명을 대신했다.

유민상, 김민경의 열애설 비하인드 스토리는 오늘(27일) 저녁 8시 50분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공개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