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냥의 시간' 23일 넷플릭스 공개
같은 날 9시 스페셜 GV 개최
우여곡절 겪은 '사냥의 시간', 넷플릭스서 23일 16시 공개

해외세일즈사 콘텐츠판다와 배급사 리틀빅픽쳐스 간의 갈등을 빚었던 영화 '사냥의 시간'(윤성현 감독)이 23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넷플릭스는 "'사냥의 시간'은 이날 오후 16시 넷플릭스를 통해 190개국에 동시 공개된다"고 밝혔다.

또 오후 9시부터 스페셜 온라인 GV를 개최한다.

이동진 평론가와 함께하는 이번 스페셜 온라인 GV는 이제훈, 안재홍, 최우식, 박정민, 박해수, 윤성현 감독 등 영화의 주역이 모두 함께하는 특별한 자리로 그간 밝혀지지 않았던 영화에 대한 모든 것을 풀어놓는다.

넷플릭스 공개 후 당일 진행되는 만큼 영화에 대한 깊이 있는 이야기부터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영화를 기다려온 모두가 궁금해했던 다양한 이야기를 가감 없이 전할 예정이다.

'사냥의 시간' 주역들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스페셜 온라인 GV는 23일 오후 9시 넷플릭스 코리아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 V라이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된다.

이 영화는 새로운 인생을 위해 위험한 작전을 계획한 네 친구들과 이를 뒤쫓는 정체불명의 추격자, 이들의 숨 막히는 사냥의 시간을 담아낸 추격 스릴러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