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사냥의 시간', 넷플릭스로 23일 세계 동시 공개

영화 '사냥의 시간'이 넷플릭스를 통해 오는 23일 공개된다.

넷플릭스는 "'사냥의 시간'이 23일 오후 4시 전 세계 동시 공개된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오후 9시에는 윤성현 감독과 이제훈, 안재홍, 최우식, 박정민, 박해수, 이동진 영화 평론가가 함께하는 GV(Guest Visit, 관객과의 대화)가 진행된다.

출연자들은 그동안 밝혀지지 않은 영화에 대한 모든 것을 이야기할 예정이다.

GV는 넷플릭스 코리아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 V 라이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된다.

앞서 '사냥의 시간'은 지난 10일 공개될 예정이었으나 이 영화의 해외 판매사 콘텐츠판다와 배급사 리틀빅픽쳐스 간 법정 공방과 법원의 상영금지 가처분 인용으로 공개가 한 차례 보류됐다.

이후 두 회사는 합의에 이르렀고 마침내 '사냥의 시간'이 관객을 만나게 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