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국 딸 재시, 폭풍 성장 근황…아직 중학생인데 모델 느낌

축구선수 이동국(전북 현대 모터스) 딸 재시 양의 폭풍 성장한 근황이 공개됐다.

16일 이동국 아내 이수진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중학생인 재시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서 재시 양은 예전보다 훨씬 성장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동국 딸 재시, 폭풍 성장 근황…아직 중학생인데 모델 느낌

청바지에 티셔츠를 매치한 베이직한 패션으로도 모델 못지 않은 매력을 뽐냈다. 또 동생 대박이(이시안)과 다정한 눈빛을 주고 받았다.

재시와 대박이 가족은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